로맨스

시선이 부딪힌 그 순간, ‘홀리다’

관리자   2018.05.03 09:38:00
조회수 130

 

 

 

 

 

“난 취한 여자는 안지 않아.” 

“당신은 제스 맥그리거, 난 은사란, 여기는 호텔.” 

“…….” 

“아무것도 모를 정도로 취한 건 아니에요.” 

“취하지 않았단 말이지?” 

“내일 아침에 당신이 누구냐고 묻지도 않을 거고 침대에서 눈을 뜨고 이불을 끌어 덮으며 소리치지도 않을 거라는 건 알죠. ” 

 

그녀를 볼 때 느껴지는 목이 타는 갈증, 

시원하게 달랠 물은 오직 그녀에게만 있었다. 

그리고 그는 눈앞에 있는 그 물을 놓치고 싶지 않았다. 

 

절정, 그리고 적막. 

 

그 밤, 그들의 마지막 기억이었다. 

 

사란은 정말로 그게 마지막인 줄 알았다. 

그를 다시 보기 전까지는. 

 

“맥그리거 교수님. 잘 부탁드립니다.” 

“정말 모른다는 건가?” 

“뭘 말하는지 모르겠습니다. 교수님 수업을 듣게 되어 영광입니다.” 

 

그녀가 원한다면, 

이 게임의 룰이 이런 거라면 기꺼이 즐겨 줄 생각이다. 

 

 

시선이 부딪친 순간 《홀리다》

 

 

신이경 / 로맨스 / 연재가 

 

 

네이버에서 독점 연재 중!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작성자 조회
169 영혼에 각인된 뜨거운 사랑 ‘타오르기 시작하면’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23 관리자 214
168 아름답지만 치명적인 유혹의 덫 ‘사랑에 미치다’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16 관리자 296
167 인생에 단 한 번뿐인 운명적 사랑 ‘내 생애 최고...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16 관리자 171
166 여전히 아름다운 나의 ‘두 번째 아내’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08 관리자 234
165 그 남자의 오만하고 발칙한 청혼 ‘결혼해 드릴까요’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02 관리자 179
164 사랑으로 치유 받는 그들의 이야기 ‘슬리핑 신데렐라’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02 관리자 199
163 두 사람의 좌충우돌 시한부 연애 ‘달콤한 그대’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28 관리자 148
162 온몸의 낯선 감각을 일깨우는 ‘엘리베이터 그 남자’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25 관리자 254
161 색깔 있는 여자와 성깔 있는 남자의 달콤한 로맨틱...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25 관리자 215
160 따뜻하고 달콤한 사랑이 넘치는 ‘별이 다방’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8 관리자 321
159 이정표 없이 떠난 사랑이라는 여행의 종착점 ‘결혼...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8 관리자 238
158 그들의 뜨겁고도 애틋한 사랑 이야기 ‘바람과 ...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4 관리자 293
157 달빛 아래서 이루어진 운명적인 만남, 애틋한 궁궐...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4 관리자 228
156 어느 평범한 날에 찾아온 그대 ‘어떤 날의 사랑’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4 관리자 198
155 상처를 아물게 하는 따뜻한 로맨스 ‘피치 블라썸’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4 관리자 139

비밀번호 인증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