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

우리, 한번 제대로 해보자 '친구의 아이를 가졌어요'

관리자   2020.10.12 08:42:37
조회수 153

 

 

 

dbf0c4bdd84abb41de84a0d855492656_084055.png

 

 

“선화한테 그랬다며. 외로워서 밤에 잠이 안 온다고. 그래서 이번 생일엔 아무나 붙잡고 자려고 했다며. 씨발. 진작 말하지 그랬어. 내가 안 외롭게 해줬을 텐데.”

 

데이트한 남자를 집으로 데려가려다가 베스트 프렌드 차우재에게 딱 걸리고 말았다. 그렇다고 차우재와 밤을 보낼 생각은 아니었는데…….

 

“도대체 서이진 네가 왜 외로운데? 씨발. 갑자기 내가 외로워지려고 하네.”

“나 술 깼어. 너 비켜.”

 

이진이 한 손으론 가슴을, 다른 한 손으론 팬티를 가리며 몸을 일으키자 우재가 고개를 삐딱하게 꺾으며 그녀를 다시 눕혔다.

 

“그래, 뭐. 결국, 벗기게 된 건 나니까 상관없지.”

“누가 벗는데?”

 

씩씩거리며 우재를 노려보자 그가 지독하게 매혹적인 미소를 지으며 그녀의 입술을 빨았다.

 

“네 옆에 내가 있는데 왜 외롭냐고. 내가 널 외롭게 했어?”

“뭐?”

“평생 빌었던 소원이야. 이젠 이루어질 때도 됐잖아.”

 

다시 입을 맞추던 우재의 손이 스멀스멀 그녀의 다리 사이로 내려갔다.

 

“호감인지 뭔지 그 어설픈 감정으로 알지도 못하는 남자랑 잘 생각하면서. 우정으로는 안 돼? 이렇게 젖어놓고?”

 

하룻밤의 실수로 친구의 아이를 가졌다.

아이 때문에 영영 헤어져야 하는 줄 알았는데 아이 때문에 영원히 너와 이별할 일은 없겠구나.

친구든 연인이든 부부든 아이 부모든 뭐가 되었든.

우리, 한번 제대로 해보자.

 

《친구의 아이를 가졌어요》

 

 

문정민 / 로맨스 / 전 1권 3,000원

 

 

리디북스에서 먼저 만나 보세요!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번호 이미지 제목 날짜 작성자 조회
169 영혼에 각인된 뜨거운 사랑 ‘타오르기 시작하면’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23 관리자 767
168 아름답지만 치명적인 유혹의 덫 ‘사랑에 미치다’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16 관리자 628
167 인생에 단 한 번뿐인 운명적 사랑 ‘내 생애 최고의 연...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16 관리자 408
166 여전히 아름다운 나의 ‘두 번째 아내’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08 관리자 524
165 그 남자의 오만하고 발칙한 청혼 ‘결혼해 드릴까요’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02 관리자 488
164 사랑으로 치유 받는 그들의 이야기 ‘슬리핑 신데렐라’ 이미지첨부 있음 2017.05.02 관리자 401
163 두 사람의 좌충우돌 시한부 연애 ‘달콤한 그대’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28 관리자 391
162 온몸의 낯선 감각을 일깨우는 ‘엘리베이터 그 남자’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25 관리자 547
161 색깔 있는 여자와 성깔 있는 남자의 달콤한 로맨틱 코미...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25 관리자 659
160 따뜻하고 달콤한 사랑이 넘치는 ‘별이 다방’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8 관리자 552
159 이정표 없이 떠난 사랑이라는 여행의 종착점 ‘결혼의 목...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8 관리자 477
158 그들의 뜨겁고도 애틋한 사랑 이야기 ‘바람과 파도의...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4 관리자 623
157 달빛 아래서 이루어진 운명적인 만남, 애틋한 궁궐 연애...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4 관리자 502
156 어느 평범한 날에 찾아온 그대 ‘어떤 날의 사랑’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4 관리자 562
155 상처를 아물게 하는 따뜻한 로맨스 ‘피치 블라썸’ 이미지첨부 있음 2017.04.14 관리자 396

비밀번호 인증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