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

시선이 부딪힌 그 순간, ‘홀리다’

관리자   2018.05.03 09:38:00
조회수 132

 

 

 

 

 

“난 취한 여자는 안지 않아.” 

“당신은 제스 맥그리거, 난 은사란, 여기는 호텔.” 

“…….” 

“아무것도 모를 정도로 취한 건 아니에요.” 

“취하지 않았단 말이지?” 

“내일 아침에 당신이 누구냐고 묻지도 않을 거고 침대에서 눈을 뜨고 이불을 끌어 덮으며 소리치지도 않을 거라는 건 알죠. ” 

 

그녀를 볼 때 느껴지는 목이 타는 갈증, 

시원하게 달랠 물은 오직 그녀에게만 있었다. 

그리고 그는 눈앞에 있는 그 물을 놓치고 싶지 않았다. 

 

절정, 그리고 적막. 

 

그 밤, 그들의 마지막 기억이었다. 

 

사란은 정말로 그게 마지막인 줄 알았다. 

그를 다시 보기 전까지는. 

 

“맥그리거 교수님. 잘 부탁드립니다.” 

“정말 모른다는 건가?” 

“뭘 말하는지 모르겠습니다. 교수님 수업을 듣게 되어 영광입니다.” 

 

그녀가 원한다면, 

이 게임의 룰이 이런 거라면 기꺼이 즐겨 줄 생각이다. 

 

 

시선이 부딪친 순간 《홀리다》

 

 

신이경 / 로맨스 / 연재가 

 

 

네이버에서 독점 연재 중!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작성자 조회
214 관계를 재정립하려는 두 사람의 좌충우돌 로맨스, ...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27 관리자 117
213 전생과 현생을 넘나드는 시공 초월 로맨스, ‘7일...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22 관리자 118
212 결혼이 아니라 이혼부터 시작하는 두 돌싱의 발칙한...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13 관리자 138
211 유혹, 그것은 살려달라는 아우성이자 부탁 ‘황연’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13 관리자 72
210 자꾸만 끌리는 달콤한 중독, ‘스위트 콤플렉스’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06 관리자 65
209 한 여자만 바라보는 남자의 지독한 로맨스 ‘너만 봐’ 이미지첨부 있음 2018.01.23 관리자 98
208 무려 열 살 차이? 아니, ‘겨우 열 살 차이’ 이미지첨부 있음 2018.01.23 관리자 77
207 1990년대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두 사람의 조금 ... 이미지첨부 있음 2018.01.10 관리자 121
206 정호승의 시 '수선화에게'의 한 구절처럼 따뜻한 ... 이미지첨부 있음 2018.01.04 관리자 104
205 모란선녀 덫에 걸린 그녀가 쏘아올린 작은 사랑의 ...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20 관리자 165
204 사랑을 포기한 그녀에게 신이 주신 선물, ‘짜릿한...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20 관리자 95
203 비밀을 캐내고자 하는 애니와 그녀를 캐내고자 하는...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12 관리자 126
202 축복받지 못한 삶을 가진 남자에게 찾아온 구원자,...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08 관리자 101
201 서로에게 조심스럽기만 한 두 사람의 간질거리는 선...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08 관리자 87
200 불을 향해 뛰어드는 그녀와 그녀의 날개를 거머쥔 ... 이미지첨부 있음 2017.11.28 관리자 121

비밀번호 인증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