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

우리, 한번 제대로 해보자 '친구의 아이를 가졌어요'

관리자   2020.10.12 08:42:37
조회수 146

 

 

 

dbf0c4bdd84abb41de84a0d855492656_084055.png

 

 

“선화한테 그랬다며. 외로워서 밤에 잠이 안 온다고. 그래서 이번 생일엔 아무나 붙잡고 자려고 했다며. 씨발. 진작 말하지 그랬어. 내가 안 외롭게 해줬을 텐데.”

 

데이트한 남자를 집으로 데려가려다가 베스트 프렌드 차우재에게 딱 걸리고 말았다. 그렇다고 차우재와 밤을 보낼 생각은 아니었는데…….

 

“도대체 서이진 네가 왜 외로운데? 씨발. 갑자기 내가 외로워지려고 하네.”

“나 술 깼어. 너 비켜.”

 

이진이 한 손으론 가슴을, 다른 한 손으론 팬티를 가리며 몸을 일으키자 우재가 고개를 삐딱하게 꺾으며 그녀를 다시 눕혔다.

 

“그래, 뭐. 결국, 벗기게 된 건 나니까 상관없지.”

“누가 벗는데?”

 

씩씩거리며 우재를 노려보자 그가 지독하게 매혹적인 미소를 지으며 그녀의 입술을 빨았다.

 

“네 옆에 내가 있는데 왜 외롭냐고. 내가 널 외롭게 했어?”

“뭐?”

“평생 빌었던 소원이야. 이젠 이루어질 때도 됐잖아.”

 

다시 입을 맞추던 우재의 손이 스멀스멀 그녀의 다리 사이로 내려갔다.

 

“호감인지 뭔지 그 어설픈 감정으로 알지도 못하는 남자랑 잘 생각하면서. 우정으로는 안 돼? 이렇게 젖어놓고?”

 

하룻밤의 실수로 친구의 아이를 가졌다.

아이 때문에 영영 헤어져야 하는 줄 알았는데 아이 때문에 영원히 너와 이별할 일은 없겠구나.

친구든 연인이든 부부든 아이 부모든 뭐가 되었든.

우리, 한번 제대로 해보자.

 

《친구의 아이를 가졌어요》

 

 

문정민 / 로맨스 / 전 1권 3,000원

 

 

리디북스에서 먼저 만나 보세요!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번호 이미지 제목 날짜 작성자 조회
214 관계를 재정립하려는 두 사람의 좌충우돌 로맨스, ‘성스...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27 관리자 330
213 전생과 현생을 넘나드는 시공 초월 로맨스, ‘7일의 리...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22 관리자 285
212 결혼이 아니라 이혼부터 시작하는 두 돌싱의 발칙한 로맨...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13 관리자 454
211 유혹, 그것은 살려달라는 아우성이자 부탁 ‘황연’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13 관리자 260
210 자꾸만 끌리는 달콤한 중독, ‘스위트 콤플렉스’ 이미지첨부 있음 2018.02.06 관리자 254
209 한 여자만 바라보는 남자의 지독한 로맨스 ‘너만 봐’ 이미지첨부 있음 2018.01.23 관리자 420
208 무려 열 살 차이? 아니, ‘겨우 열 살 차이’ 이미지첨부 있음 2018.01.23 관리자 248
207 1990년대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두 사람의 조금 씁쓸한... 이미지첨부 있음 2018.01.10 관리자 372
206 정호승의 시 '수선화에게'의 한 구절처럼 따뜻한 로맨스... 이미지첨부 있음 2018.01.04 관리자 589
205 모란선녀 덫에 걸린 그녀가 쏘아올린 작은 사랑의 화살 ...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20 관리자 453
204 사랑을 포기한 그녀에게 신이 주신 선물, ‘짜릿한 만남...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20 관리자 343
203 비밀을 캐내고자 하는 애니와 그녀를 캐내고자 하는 애니...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12 관리자 646
202 축복받지 못한 삶을 가진 남자에게 찾아온 구원자, ‘일...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08 관리자 426
201 서로에게 조심스럽기만 한 두 사람의 간질거리는 선결혼 ... 이미지첨부 있음 2017.12.08 관리자 332
200 불을 향해 뛰어드는 그녀와 그녀의 날개를 거머쥔 그, ... 이미지첨부 있음 2017.11.28 관리자 308

비밀번호 인증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