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

계획에 없던 바로 그 순간, '불순한 접근'

관리자   2018.11.09 16:29:02
조회수 42

 

 

 

 

 

 

시작은 '복수'였다.

 

원수의 남자, 여윤형.

그를 제 것으로 만들면

자신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그 여자가 괴로워할 것이라 생각했다.

 

모든 순간이 '계획'이었다.

 

“오늘 밤 같이 있고 싶어요, 본부장님.”

“그 말이 무슨 뜻인지는 알고 하는 말입니까?”

“그럼요.”

“처음 본 남자에게 그런 제안을 하다니, 하윤하 씨는 자존심도 없습니까?”

“하룻밤을 빌미로 본부장님께 달라붙을 생각 따윈 없어요.”

 

도발, 유혹, 열꽃이 피는 쾌락의 순간.

 

모든 것을 계획대로 하고 난 후……

계획에 없었던 것이 생겨 버렸다.

 

그를 속일 때마다 찢어질 것만 같은 마음.

그의 손길이 닿을 때마다 봄꽃이 피듯 설레는 마음.

그러니까, 여윤형이라는 남자를 사랑하게 된 일 말이다.

 

 

《불순한 접근》

 

 

 

꽃스트라이크 / 로맨스 / 1-2권 각 3,500원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인증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