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케팅 리포트

[예스24] <단장소야곡> 빵빵한 PAYBACK

관리자   2020.05.18 11:26:14
조회수 117
첨부파일 20200518_1.jpg  

 


 

 

흑과 백.

마교의 소교주와 낙양의 청수공자.

 

둘 사이의 간극은 딱 그만큼이었다.

평생 접점이라고는 없을 것 같던 마인 자운비에게서 목숨을 구명 받은 한서휘는,

결코 가볍지 않은 대가를 치러야 했다.

 

“귀하의 하룻밤.”

 

마인의 짙은 눈동자에 드리워진 것은 분명하고 선연한 욕망이었다.

 

“오늘 나를 살린 일을 후회할 수도 있지 않겠나?”

“혹시 그런 일이 일어난다 해도 우리의 만남은 운명이라 할밖에.”

 

 

언젠가는 서로에게 칼을 겨누게 될지라도.

《단장소야곡》

 

 

 

들꽃산바람 작가의 <단장소야곡>이 

예스24에서 빵빵한 PAYBACK 이벤트 중입니다!  

 

 

지금 예스24에서 확인해보세요!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추천 : 0 추천하기
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목록!--

비밀번호 인증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광고